사회
학교 밖 청소년, 우리가 돌봐야 할 부산의 미래입니다!
지역사회 연계를 통한 학교 밖 청소년 지원 업무협약 체결
기사입력 2019.11.06 15:09 | 최종수정 2019.11.06 15:09

학교 밖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지역사회가 힘을 합친다!

 

title=
부산시(시장 오거돈)117일 오후 2시 시청 7층 국제의전실에서 부산시와 국민건강보험공단 부산지역본부, 부산시치과의사회, 아름다운가게 부산본부, ()부산지역자활센터협회가 함께 학교 밖 청소년 지원 업무협약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.

 

학교 밖 청소년들은 그동안 학교를 떠나있다는 이유만으로 불안정한 법적 지위에 있었을 뿐만 아니라 공교육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도 지원받지 못해 지역사회의 지원에만 의존해왔다.

 

이에 부산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사회의 관심과 애정 속에서 학교 밖 청소년들이 부산의 미래로 밝고,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이들 기관과 힘을 모아 안정적인 지원 체계를 확보한다는 방침이다.

 

이번 협약을 통해 부산시는 학교 밖 청소년 지원사업을 총괄하고, 각 기관과의 협조체계를 구축하며 국민건강보험공단 부산지역본부는 도시락과 자기계발비를 지원한다. 부산시치과의사회는 치과 무료 진료를 아름다운가게 부산본부도 자기계발비를 지원하고 ()부산지역자활센터협회는 무료 세탁과 집 청소, 집수리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.

 

변성완 행정부시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학교 밖에서 각자의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청소년들이 건강한 사회구성원이 되기를 바란다, “앞으로도 부산시는 모든 학교 밖 청소년들이 청소년 지원센터로 나와 진학, 직업훈련, 건강 지원 등 각종 지원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전했다.




월드톱뉴스 서춘택기자 (leejo153@naver.com)
ⓒ 월드톱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

월드톱뉴스 서춘택기자의 다른기사보기

최신기사
기사광고
하나님가게
하나님가게